하젤 (Hajel) - 1집 / Hajel
판매가 16,000원  할인내역
할인내역 16,000 원
기본할인 3,600 원
판매가 12,400 원
할인가 12,400
적립금 124원
23%
할인쿠폰 바로 할인받는 12.8%쿠폰  
프로모션코드 바로 할인받는 0% - 코드
무이자할부
리스뮤직 무이자 할부행사 X
3~12개월 5만원이상
3~12개월 5만원이상
3~12개월 5만원이상
3~12개월 5만원이상
3~12개월 5만원이상
3~12개월 5만원이상
3~12개월 5만원이상
3~12개월 5만원이상
SNS퍼가기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 싸이월드 마이피플 
배송비 택배50,000원 이상 구매 시 무료
아티스트 하젤 (Hajel)
발매일 2010.08.12
제작사 비타민 엔터테인먼트
레이블 비타민 엔터테인먼트
미디어구분 1CD
Cat.No 8809206254512
수량
총 상품금액 12,400
   
음반정보 트랙정보 상품후기
최고의 재즈 뮤지션들과 함께 한 여성 보컬 하젤의 경쾌 & 발랄 데뷔 음반
박종훈(피아노), 크리스 바가(드럼), 전성식(베이스) Feat. 이주한(트럼펫), 손성제(색소폰) & MC한새

“팝과 재즈를 뒤섞으며, 분위기보단 경쾌함을 선택! 하긴, 음악이 꼭 어려울 필요도 없다. 엄숙함이 음악성이라고 믿는 노땅만 아니라면 귀가 솔깃할 만한 음악이다.” - 김태훈 (팝 칼럼니스트)
“다채로운 색감의 향기를 느끼게 한다. 사랑스런 누군가에게 이쁜 포장을 한 이 음반을 선물하고픈 생각이 든다.” - 이동준 (영화음악감독-아이리스/태극기휘날리며)
“재즈 씬을 대표하는 뮤지션들의 굳건한 구조를 딛고 한껏 나래를 편 다양한 음악적 묘미를 두루 즐길 수 있는 앨범”- 하종욱 (음악 칼럼니스트)

2009년 5월, 일렉트로닉 미니앨범 [I'm too Sexy]를 통해 가수 김현철의 곡인 “어느새”를 리메이크, 신선한 충격을 주었던 재즈 가수 ‘하젤’의 정식 데뷔 음반. 국내 최고의 재즈 연주자들은 물론 래퍼 ‘MC 한새’까지 참여, 기존의 국내 여성 재즈 보컬 음반과는 색다른 시도를 함께 하고 있다. Hey Jude, Cheek to Cheek, L-O-V-E 등 기존 스탠다드 팝/재즈곡들부터 신곡 “그림의 떡”, 트럼펫 ‘이주한’이 참여한 “Mad About You (이제 어쩌면 좋아)” 등은 재미있는 가사와 구성으로 특히 주목 받을 만한 곡이다.

2009년 5월, 일렉트로닉 미니앨범 [I'm too Sexy]를 통해 가수 김현철의 곡인 “어느새”를 리메이크, 신선한 충격을 주었던 재즈 가수 ‘하젤’의 정식 데뷔 음반 이다. 클래식 피아니스트이자 다양한 음악적 스펙트럼을 보이는 박종훈의 프로듀서/피아노와 드럼에 ‘크리스 바가’, 베이스의 ‘전성식’까지 가세한 이번 음반은 기존 스탠다드 팝/재즈 뿐 아니라 이들 세 명의 신곡까지 더해져 기존의 국내 여성 재즈 보컬의 음반과는 확연한 차별을 선보이고 있다.

특히 이 외에도 이주한, 손성제 등이 한 곡씩 참여하여 음반의 완성도를 높여주고 있으며 재즈 음반으로는 획기적이라 할 정도로 국내 래퍼 1세대라 할 수 있는 ‘MC 한새’가 남자 보컬 파트에 참여, 파격적이고 실험적인 부분까지 포함시키고 있다.
Hey Jude, Cheek to Cheek, L-O-V-E 등 기존 스탠다드 팝/재즈곡들이 전체 수록곡들 사이에서 무난하고 안정적인 역할을 재즈 본연의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면 이번 음반에 참여한 박종훈, 크리스 바가, 전성식의 새로운 곡들은 보컬 ‘하젤’의 색다른 개성과 이 음반이 추구하는 목표를 확실히 보여주는 역할을 한다.

기존 재즈의 점잖은 혹은 전형화된 품격을 기대한다면 이들 신곡들의 파격적인 구성과 가사는 말 그대로 재즈라는 테두리에서 소화하기에는 색다른 경험을 제공할 것이다. 박종훈 작곡, 하젤 작사의 “그림의 떡”은 여성 보컬과 남성 래퍼 ‘MC한새’의 재미난 가사가 눈에 띄고 트럼펫 이주한의 솔로가 빛나는 “Mad About You (이제 어쩌면 좋아)” 는 가장 재즈적이면서도 직설적인 가사가 인상적인 곡이다. 또한 Count Basie, Tadd Dameron의 곡인 “Good Bait” 에 한글 가사를 새롭게 입힌 “아찔한 밤”도 단순 리메이크작으로만 대해 놓치기는 아까운 트랙! 음반 후반에 실린 스페셜 트랙 2곡인 “Marry Me”와 “Jeanne & Me”에서는 반도네온(진선)과 일렉트로닉 편곡(S.J. Mohito)이 가미되어 이 음반의 마지막을 장식하고 있다.

? REVIEW : 하종욱 (음악 칼럼니스트)
이번 음반은 대한민국 재즈 씬을 대표하는, 당대 최고의 재즈 아티스트들이 세션으로 참여했다고 해서 막연히 재즈로 응시하는 것은 명쾌하지 않을 것 같다. ‘Cheek To Cheek', 'Good Bait', 'L.O.V.E' 같은 재즈 스탠더드가 있지만, 팝의 고전 'Hey Jude'의 리메이크도 있고, 박종훈 ? 전성식 ? 크리스 바가 등이 신인 보컬리스트 하젤의 첫 출발에 바친 신곡들도 혼재하고 있다. 앨범 전체를 관통하는 느낌은 재즈에 기초한 팝에 가깝다. Jazz-Pop이나 Contemporary Music의 범주에 가깝다고 할 수 있다. 아니, 위의 애매한 기준 조차도 무시한 채, 그냥 소리의 느낌을 수용한다면, 훨씬 다채로운 매력을 만날 수 있다. 내가 이 앨범을 들으며, “좋다”, “괜찮다”라는 느낌을 누렸던 가장 큰 이유는 그 다양함에 있다. 대학에서 실용음악을 전공하며 대중 음악의 여러 아름다움을 탐닉했던 하젤의 특장점은 다양성이다. 특정 장르와 스타일에 묶이지 않은 채, 재즈, 소울, R&B, 보사노바, 팝, 포크, 일렉트로니카 등 여러 가지 음악적 요소를 구사하고 있음이다. 전체적으로 업 템포의 속도감을 안고 경쾌하게 흘러가는 음악에서 그녀는 능숙능란하게 리듬을 타고 흘러가는 기민함을 자랑한다.
대한민국 재즈 씬을 대표하는 재즈 뮤지션들은 그들의 명성에 걸맞게 안정되고 튼튼한 밑그림을 그려 주었다. 덕분에 하젤은 이 굳건한 구조를 딛고 한껏 나래를 펼 수 있었다. 잘 만들어진 앨범, 정성스레 포장된 앨범, 다양한 음악적 묘미를 두루 즐길 수 있는 앨범이다.
음반정보 트랙정보 상품후기
1. Hey Jude
2. 그림의 떡 feat. MC haNsAi
3. Mad About You (이제 어쩌면 좋아) feat. 이주한
4. 아찔한 밤 (Good Bait)
5. 똑바로 말해봐 feat. 손성제
6. Cheek To Cheek
7. 니가 있던 시간들
8. 문득 feat. 정수욱
9. Here & Now feat. Chirs Varga
10. L-O-V-E
11. Marry Me feat. 진선 (Bandoneon) - Special Tracks
12. Jeanne & Me feat. S.J. Mohito - Special Tracks
음반정보 트랙정보 상품후기